본문 바로가기
21세기 독일 문방구/독일 뽑기 인생

[독일문방구 겨울특집] "겨울을 어떻게 나면 잘 보냈다고 소문이 날까"(1)/슈톨렌/드레스덴/지난해 드레스덴 크리스마스마켓/크리스마스기다림특집

by 21세기언니 2020. 12. 9.
반응형
SMALL

 

드레스덴 시내 구역, Postplatz 역 근처


◈21세기 문방구◈


안녕하세요. 겨울에 태어난 뽑기 언니 입니다. +.+!

크리스마스가 다가옴과 동시에 제 생일도 다가오고 있습니다. 그것도 이틀전에 태어났죠. 그래서 제 생일은 잊을수 없답니다. 난생 처음으로 독일에서 제 생일과 똑같이 태어난 동생을 알게되었는데 신기했어요. 그리고 12월이라는 이 달을 너무 좋아합니다. 뭔가 설레기도 하구요. 여름보다 겨울이 좋아하기도 합니다. 

독일에 알려진 예쁜 도시들이 있죠 그리고 유럽 여행오시는 분들이 거쳐가는 곳이 있는데, 그 두가지에 속하는 도시가 바로 드레스덴 입니다. 바로크 건물들이 유지되고 있고, 그래서 궁전같은 건물과 박물관들이 도시 곳곳에 있습니다. 지금은 익숙하지만, 예전엔 작은 서독의 도시에 있다가 드레스덴에 오니, 진짜 거대한 대도시의 느낌이 물씬 풍겼었죠.

저 위의 사진속에 성당도 있고 박물관도 있고 공원도 있고, 자주가던 곳 입니다. 

 

#chapter 1. 

2019년에 찍은 사진 

작년에 도서관에 왔다가 찍은 사진이에요. 크리스마스 마켓이 시작하기 전 거리에 닫힌 가게들의 모습이죠. 원래는 어둡게 찍힌건데, 사진을 수정해서 다시 좀 환하게 만들었답니다. 드레스덴 크리스마켓도 많이 유명합니다. 저녁에 구경하는 게 진짜 예뻐요. 오후 4시나 5시이후 부터 말이죠. (2020년, 현재는 이 모습을 볼 수가 없어 안타까운 마음이에요.)

 

 

 

 

#Chapter 2. 

2020년 12월

마트 곳곳에는 이제 독일의 유명한 초콜렛 회사 Milka 뿐만이 아니라 다양한 초콜릿들이 이렇게 진열되어 있습니다. 너무 많다보니 뭘 사야할 지...잘 모르겠더라구요. 단것을 별로 안좋아해서, 눈에 가진 않지만..

 

다른 제품을 사왔어요. 그냥 크리스마스 제품은 아니고, 

가끔 꺼내 먹을 수 있는,

심심할 때 요긴하게 먹는 초콜렛 바구니 한통만 사왔습니다.

모든 인기있는 것들을 모아놓은 선물과도 같은 느낌의 초콜렛 박스죠!

<Alles Liebe, 알레스 리베>

가격은 1. 99유로 

 

뚜껑을 열면!!

요렇게!!

<커피 먹을때 한 두개씩 먹으면 맛있습니다. :=)>

 

 

#Chapter 3. 

겨울이 되면 생각나는 곳과 장면들이 있죠. 

이 근처에 피아노를 연습할 수 있는 곳이 있었는데 여기는 지나갈 때 마다 너무 멋져서..

너무 익숙한 건물들이긴 하지만, 생각납니다.

(2018년, 제작년에 찍은 사진,  사실 오늘찍으나 2년전에 찍으나 전혀 변함이 없는 이곳..ㅡ.ㅡ...)

 

맥도날드와 위에는 사람이 사는 건물 그리고 오래된 건물들의 조화,  엣지가 있어 보이죠. 

저 건물에 살면 진짜 좋을 것 같아요.

 

 

#Chapter 4. 

드레스덴은 이런 장면을 시내에서 자주 목격하는데요.  관광지로 유명하다 보니, 진짜 이런 수단이 여럿 보이는 교통수단인 말들이 보입니다. 

(2019년에 찍은 사진)

 

#Chapter 5.

드레스덴 중앙 도서관 실내에서 본 2019년도 크리스마스 마켓의 풍경

 

이곳이 쿨투어 팔라스트(Kulturpalast) 라는 건물안 입니다. 안에는 클래식 공연을 하는 콘서트홀과 중앙 도서관이 있죠. 저는 이 곳안의  도서관을 자주 이용했었죠. 시설이 꽤 좋습니다. 

 

 

#Chapter 6. 

2020년 12월. 

이렇게 둘러보고, 놀다가 집에서 크리스마스를 나면서 먹는 슈톨렌, Dresdner Stollen

독일 마트, 내가 자주 가는 REWE에서 사왔다.

빨리 안사면, 사라지고 없다. 모든 사람들이 슈톨렌을 제과점이나 유명 빵집 혹은 백화점, 마트등에서 사기때문에 빨리 사야한다. 먹고싶다면, 빨리 사와야 한다. 이것을 적어도 한달전에 사놓고 크리스마스를 기다리면서 가족과 함께 친구들과 함께 나눠 먹는다. 빵집이나 직접 만드는 곳에서는 매우 비싸지만, 이건 저렴 대략 6.50유로 정도. 

올해는 이제껏 안먹어봤던 것으로 골랐다.

 

뚜껑을 열면!!

 

슈가파우더인지 밀가루인지 모를 것들이 다 떨어짐...ㅡ.ㅡ;

약간, 한국식으로 보자면

떡중에, 약밥 이라는 게 있다. 떡을 찹쌀인지 쌀로 만드는.

느낌이 비슷하다. 

여긴 빵이 주식인 독일이다 보니, 과일이나 건포도 같은 걸 넣어 만든 전통 크리스마스빵이다.

 

상품에 따라 들어가는 과일이나 포함된 저 콩과 같은 것들이 다르다. 

 

 

 

다음 포스팅에서 계속 됩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반응형
LIST

댓글23

  • Favicon of https://fumikawa.tistory.com BlogIcon 후까 2020.12.09 08:55 신고

    오늘 춥다던데 독일은 더 춥겠죠? 감기조심하시고 건강한 겨울 보내요 우리
    답글

  • Favicon of https://joobarious.tistory.com BlogIcon 주만세 2020.12.09 08:56 신고

    크리스마스가 성큼다가와있네요!
    답글

  • 크리스마스 느낌이 물씬나네요 ~ 빵에 하얀 가루가 눈같고 이쁘네요.
    답글

  • Favicon of https://j-studyalone.tistory.com BlogIcon 제이화 2020.12.09 09:56 신고

    독일의 크리스마스 마켓 너무 가보고 싶어요. 유럽에서도 한달 정도라도 한번 살아보고 싶기도 해요.
    내년 크리스마스 즈음엔 올해 이런 일들이 다 그냥 추억으로 남게 되길 바라요..ㅜㅜ
    답글

    • Favicon of https://patchpink0000.tistory.com BlogIcon 21세기언니 2020.12.09 19:22 신고

      유럽에서 한달 좋죠! 저도 다른데는 모르겠는데, 프랑스 파리에서 한달 살아보고 싶어요! 말씀 하신것 처럼, 언젠간 이런 사태가 추억으로 남게되길 진짜 바랍니다. ㅠ 그래도, 이번에도 잘 보내보아요. :)

  • 슈톨렌. 꽤 달아서 아메리카노랑 먹어야 했던 것 같아요. 제 기억에 그게 맞나요?
    답글

    • Favicon of https://patchpink0000.tistory.com BlogIcon 21세기언니 2020.12.09 19:23 신고

      저도 단걸 좋아하진 않지만, 그렇게 많이 달진 않아요. 커피랑도 먹고, 계비차나 다양한 차들이랑 같이 먹어요. 저는 커피랑 맞아서 커피랑 먹죠. :)

  • Favicon of https://hose10193.tistory.com BlogIcon 낭만토리 2020.12.09 11:06 신고

    오늘도 좋은 정보 보러 잇님 블로그 출석했습니다! 천천히 보다보니 여유롭게 눌러보다가 가요 ㅎㅎ
    답글

  • Favicon of https://vanbaby.tistory.com BlogIcon 튼튼이 엄마 2020.12.09 13:28 신고

    앗 제 생일도 12월이예요.저도 그래서 12월을 참 좋아한답니다 :) 알록달록 초콜렛들이 저를 막 유혹하네여❤️단것을 안 좋아하신다니 부러워요 저도 끊어야 하는데 참 어렵네요😢
    답글

    • Favicon of https://patchpink0000.tistory.com BlogIcon 21세기언니 2020.12.09 19:25 신고

      오!!튼튼이네 엄마님도 12월에 태어나셨군요! 넘 행복한 달이 될 것 같네요! 단것은 치아를 위해서 잘 안먹게 되더라구요 :)

  • Favicon of https://cess88.tistory.com BlogIcon 올리브나무7 2020.12.09 17:32 신고

    따끈한 커피와 먹는 초콜렛 한 조각.
    슈가파우더인지 밀가루인지... 하얀 가루가 인상적인 슈톨렌.
    맛난 거도 드시고 이 겨울 따뜻하게 나시기 바랍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s://patchpink0000.tistory.com BlogIcon 21세기언니 2020.12.09 19:26 신고

      네! 맞아요 올리브나무7님이 말씀 하신것처럼 커피와 초콜렛 그리고 슈톨렌, 저는 이렇게 소소하게 보낸답니다. 감기 조심하시구요, 따뜻하고 행복한 크리스마스 준비합시다! :)

  • Favicon of https://monjae.tistory.com BlogIcon 몬재 2020.12.09 17:43 신고

    독일 스키장은 어떤가요 스케일 겁나 클듯 한국보다
    올해 보드타러가고싶은데 포기해야하나 ㅜ
    답글

    • Favicon of https://patchpink0000.tistory.com BlogIcon 21세기언니 2020.12.09 19:33 신고

      음..전 스키를 안타봐서....스포츠는 관심밖이라,.그쪽은 잘 모르겠네유...ㅡ.ㅡ;ㅋ

      찾아보니, 이런데가 나오네요.

      https://ko.yourtripagent.com/top-10-ski-resorts-in-germany-4414

      스포츠광인 예전 독남친이 스키타러 스위스 간다고 한게 기억이 나네요.....스위스 어디 간다고 얘기해줬는데, 지역명칭을 까먹었네욤 +.+!ㅎ

  • Favicon of https://manming2.tistory.com BlogIcon 만밍2 2020.12.09 18:28 신고

    밀까초콜렛 먹고싶네요!!! 러시아에서 정말 자주 먹었는데ㅎㅎㄹ
    답글

  • Favicon of https://namagong2018.tistory.com BlogIcon sJSfam 2020.12.09 20:24 신고

    슈톨렌 여기에도 있어요~~^^ 크리스마스 시즌에만 나오는데~~ 독일도 옷깃여미는 겨울이군요! 드레스덴 10년전에 갔었는데 건물 보니 생각나네요^^ 우와~~ 크리스마스 시즌 되면 시누이가 아이들 주라고 초콜릿 달력 한국으로 보내주곤했어요^^ 생각나네요~
    답글

    • Favicon of https://patchpink0000.tistory.com BlogIcon 21세기언니 2020.12.10 00:07 신고

      오!!그렇군요! 사실 슈톨렌이 독일에서 먼저 시작되었고, 독일에서 만들어졌죠. 특히나 작센지역의 드레스덴 슈톨렌이 꽤 유명합니다. 그래서 저도 서독에 있었을땐 체감을 못하다가, 동독에 오니 유명한 케익이나 빵들이 이 많있어서, 알게되었어요. 초콜렛 달력도 많이 있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