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1c 문방구가 보는 예술과 이야기들/21c 클래식 음악

[아침을 여는 클래식] 상쾌, 통쾌 /(feat. 주말의 명화!!)&클래식 플레이리스트

by 21세기언니 2021. 3. 14.
반응형
SMALL

■21세기 문방구■

오늘은 여러분이 "알고 있지만, 제목은 기억이 안날것 같은" 클래식 플레이 리스트를 가져와봤습니다. 

아마, 다들 들어보셨지만 제목을 모르셨을 곡들도 몇개 보이실 겁니다.

하지만, 모두 다 아신다면, 당신은 클래식에 이미 입문하신 단계이십니다!+.+!

즐거운 감상 되시길 바랍니다.

1. 

그리그 피아노 협주곡, 가단조 OP.16 1악장 / Allegro molto moderato

지휘, 헤르베르트 폰 카라얀 (Herbert von Karajan)

피아노, Krystian Zimerman

 

노르웨이의 민족주의 작곡가 그리그의 가장 유명한 곡이기도 하죠. 정말, 예전엔 개그 소재로 사용하기도 했었던 기억이 있는 것 같은데 확실히 처음 시작하는 도입부가 매우 인상적이라, 잊을 수가 없는 명곡이기도 하죠. 


2. 

차이코프스키 피아노 협주곡 1번 Op.23, 1악장

지휘, 카라얀

피아니스트, Yevgeny Kissin 예브게니 키신 

 

키신은 아마 8090년대 세대들은 정말 거의 신예 피아니스트였던 키신의 모습을 보고 자랐을텐데요. 정말 외국의 젊은 피아니스트중에 가장 영향력있고 임팩트 있는 연주로 사랑을 많이 받았던 피아니스트이죠. 


3. 

베토벤 피아노 협주곡 5번, <황제> Op. 73, Eb Major

피아니스트 Krystian Zimerman

저희 어머니가 저 어렸을 적에 많이 틀어주셨던 음악인데, 아침이 되면 가끔 생각나는 클래식 음악 입니다.

 

베토벤의 황제는, 1809년에 작곡된 작품으로 2관편성의 총 3악장의 형식을 갖추고 있다. 후에 나폴레옹과 관련된 에피소드같은 일화가 추리되었지만, 사실이 아니며 <황제>는 연주후 붙여진 이름이라고 알려졌다. 


4. 

터키 작곡가 파질 세이의 <이스탄불 교향곡>

터키 민족악기의 독주가 있는 Ney-flute의 협주곡인데, 제목은 교향곡 입니다. 

 독일 드레스덴 잼퍼오퍼에서 레지던스 작곡가로 2018년에 활동하기도 했습니다.

사실 아랍권에서 이런 클래식계 작곡가가 탄생한다는 게 정말 있을까 말까한 일이라...터키의 대표적인 작곡가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추천속의 추천↓

음원만 있는 영상


5. 

토요명화와 주말의 명화를 알고 계신분 계신가요?

오프닝 시그널로 나왔던 곡!!

로드리고의 <아랑훼즈 기타 협주곡> 입니다.

스페인 작곡가 로드리고는 태어나서 3살부터 시력을 잃은 불운아의 삶을 살았지만, 이렇게 훌륭한 곡을 남기고 떠난 작곡가 이기도 했습니다. 사실 로드리고의 작품은 몇 편되지 않습니다. 그래도 이런 명곡 1곡을 남긴것 자체가 위대한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토요 명화>와 <주말의 명화> 오프닝곡!

원곡을 편곡한 곡 들로 사용되었습니다.


6. 

피아니스트 김선욱, 쇼팽 피아노 협주곡 1번

 

개인적으로 김선욱군의 연주를 좋아합니다. 실황으로 들어본 적이 있는데, 연주할 때 음량이 어마어마한 걸로 알려져 있죠. 김선욱씨의 연주를 듣고, 피아니스트 이보 표고렐리치가 생각이 나더라구요. 이보 표고렐리치도 맨끝좌석에 앉은 사람의 귀가 거의 바로 옆에 듣는 것 같을 정도로 엄청나게 풍부한 사운드를 표출해내기도 하고 해석도 특이해서 매우 인상적인 유명 피아니스트 이기도 한데, 김선욱군은 젊은 나이에 정말 풍부한 음색을 연주해내는 피아니스트라고 생각이 듭니다. 

 

 

 

 

 

 

오늘도 즐거운 감상이 되셨기를 바랍니다.

♬♬♪

뿅!

 

반응형
LIST

댓글26

  • 덕분에 클랙식 듣는 일욜 아침 보내고 있습니다 :)
    답글

  • 예브게니 키신은 너무 좋아하는 인물이에요. 차이코프스키는 바이올린 협주곡들을 좋아했는데, 예브게니 키신덕분에 다른 느낌을 받았다지요...^^ 이스탄불협주곡 17:40초 정도부터 흐르는 부분은 너무 좋네요. 현악기들로 북을 같이 연주하는 느낌이에요. 톰 크루즈라도 등장해줘야 될듯한 음악입니다. ㅎㅎ 파질 세이...오늘 한명 기억하고 갑니다.^^

    김선욱 쇼팽연주보고 있다가, 제가 피아노를 치다가 그만 둔 이유를 알았네요. 전 건반을 부셨거든요...ㅎㅎㅎ 오늘도 잘 듣고 갑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s://patchpink0000.tistory.com BlogIcon 21세기언니 2021.03.14 20:30 신고

      하하 파질세이가 진짜 인상적이긴 하죠. 저 작곡가들중에 가장 독특한 느낌의 파질 세이는 절대 잊혀지지 않으실 꺼라고 생각이 듭니다.

      나열정님도 피아노를 치셨군요! +.+! 뭔가 필력도 좋으시고 예사롭지 않으신 느낌을 받았는데, 건반을 부셨다니..하하하 스토리 궁금하네요!

    • 피아노를 쳤다고 하기엔 부끄럽네요. 어려서 예고를 피아노로 가려고 중학교때까지 쳤어요. 뭐 여러가지 이유로 일반학교로 진학하기는 했지만요.

    • Favicon of https://patchpink0000.tistory.com BlogIcon 21세기언니 2021.03.14 21:09 신고

      대부분 중학교부터 고비였던 것 같아요. 일반고와 예고의 진학....어디로 가느냐....등등...
      저는 거의 고딩때까지 친 것이 그냥 다 인것 같습니다. 대학때 오히려..ㅡ.ㅡ;ㅋ안치게 된다는...

      오랜시간 꾸준히 치셨네요. 원래 초딩때 하다가 그만두기가 예사인데 말이죠. 다시 치셔도 아마 기억나실 것 같아요. :)

  • 알 수 없는 사용자 2021.03.14 09:51

    개인적으로 에드바르드 그리그의 페르킨트를 좋아합니다만,
    클래식에 조금씩 빠져 드네요.
    종종 드릴게요.ㅎ
    답글

  • 음악이 있는 장소
    잠시 머물다 갑니다^^
    빠져드는 클랙식
    추천주신 음악에 감사해욤!!
    오늘도 행복한 하루입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s://coach-j.tistory.com BlogIcon 코치J 2021.03.14 15:33 신고

    가장 눈에 띄는건 역시 토요명화네요 ㅋㅋㅋ
    어릴때 항상 듣던 정감가는 음악!
    답글

  • Favicon of https://bklife0.tistory.com BlogIcon 블랙 라이프 2021.03.14 15:39 신고

    오~ 좋은글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답글

  • 음악 잘 들었습니다^^
    차이콥스키,베토벤 모두 좋아요~
    터키 작곡가는 잘 몰랐는데 알게됬구요.ㅎ
    답글

  • Favicon of https://dhwpskfl.tistory.com BlogIcon RunKing 2021.03.14 22:48 신고

    오늘 부터 2일간 쉬는 휴식기간 시작은 다운타운언니와 ~
    답글

  • Favicon of https://rassori.tistory.com BlogIcon 라소리Rassori 2021.03.14 23:21 신고

    김선욱군 연주 빠져들게 되네요~ 음악하시는 분들 다 너무 멋져요^^
    답글

  • Favicon of https://moonkun09.tistory.com BlogIcon 시골아빠 2021.03.15 09:23 신고

    오!! 클래식에는 문외한이라... 정말 놀랍네요!
    공부할때 아주 약하게 틀어놓으면 집중하는데 참 좋더군요^^
    어렸을때 어머님이 클래식을 틀어주었다니... 완전 딴 세상같군요 ㅎㅎ
    답글

    • Favicon of https://patchpink0000.tistory.com BlogIcon 21세기언니 2021.03.17 01:04 신고

      맞습니다. 클래식 음악 중에서도 바로크 음악과 고전음악이 공부하거나 휴식 취할때 좋은 곡들이 많죠. 딴세상은 아니고, 다 사람사는 세상 입니다 하하 :)

  • Favicon of https://sensulato.tistory.com BlogIcon Abigail 2021.03.30 02:51 신고

    학생때에는 잘생긴 오퐈들에 빠져 가요만 주구장창 듣다가 어느순간 클래식에 관심이 가는 순간이 생기더라구요. 저는 그랬어요. 클래식은 학교 음악시험때문에 억지로 들어야했던 썩 좋지 않은 첫인상이 있어서 처음에는 참 많이도 부담스러웠는데 그러한 편견 아닌 편견을 드러내고 접근하려고 하니 요즘에는 조금 가벼운 마음으로 즐길 수 있는 것 같습니다.

    클래식 음악 검색하다가 이 블로그에 왔어요. 추천해주시는 좋은 음악 듣고갑니다! 구독도 하고 가요 :)
    답글

    • Favicon of https://patchpink0000.tistory.com BlogIcon 21세기언니 2021.03.31 21:16 신고

      Ablgalll님 방문 감사합니다.
      클래식을 따로 검색해서 듣는 다는 것은 또 관심에 따르는 것이니까 쉽지 않죠 정말 가볍게 즐길 수 있다는 거 자체가 이미 프로 입니다. 자주 놀러와 주세요! 감사합니다! :)

  • Favicon of https://graycha.tistory.com BlogIcon 차고차곡 2021.04.19 13:46 신고

    제가 아는건 토요명화 밖에 없었지만,자주 소통하며 지내요 ㅎ
    구독하고 갑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s://patchpink0000.tistory.com BlogIcon 21세기언니 2021.04.19 15:16 신고

      안녕하세요 킹돼지님, 방문 감사합니다!
      토요명화와 주말의 명화가 확실히 임팩트가 있었죠 하하 추억속의 클래식 음악입니다.

      놀러가겠습니다. 자주 소통해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