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1세기 한국 문방구/한국 방구석에서 고뇌

[잡담] 누님과 누나의 차이

by 21세기 문방구 뽑기다운타운언니 2021. 7. 27.
반응형
SMALL

내가 나이가 있다보니, (30대)

뭐랄까

남자사람동생들 중에 누나라는 사람이 있는 반면,

본인도 30대면서 나에게 누님이라고 하는 사람이 있다.

내가 30대 갓 지났을때에도 한 남자사람동생이 나에게 <누님>이래서 엄청 웃었는데....

뭔가 누님 이러면, 물론 내가 나이가 더 먹어보이는 것은 물론이거니와 거리감이 있다

그렇다고, 또 누나라고 하면 <뭔가 또 어색하달까>

그런데, 대체적으로 누님 그러는 애들은 존칭을 쓰고

누나라고 하는 애들은 반말을 한다.

 

그런데 이상하게도 내 입장에선 누나라고 하고 반말을 하는 애들이 더 좋다

(물론 내가 싫어하는 애들은 그러거나 말거나 ㅋㅋㅋ)

 

뭔가

00누님, 잘 들어가세요.

00누님, 블라블라

 

누나,!!!

누나, 집이에요? (0)

누나, 집이야?(X)

 

어떤게 더 낫다기 보다 누나이니까 

 

어떤 뉘앙스가 더 나을까...?

나는 당연히 누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결혼 안한 사람들만 만나다보니....

어느새

20대들이 가득..

30대 남자사람동생들이 대부분

또 이들이 결혼하면..

흙흙..

뭐 결혼한 남자사람 동생을 알게된 경우도 있지만,

어쨌건

 

누님누나라는 차이에서 오는

인간관계와 심리적 압박감과 대응이나 태도는...

늘, 고민거리가 된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정말 사소하지만

고민이 된다.

 

제발 누님이라고 안했으면 좋겠다..

그 말을 하는 순간 웃음이 터질것 같다

물론, 웃기려고 하면 괜찮...ㅋㅋㅋㅋㅋ

 

아.....누님이라니....

이제 누님이라는 소리가....

예전엔 대학교 4학년들에게 선배들이 할매라고 했었는데,

그 어감이....

ㅋㅋㅋㅋㅋ

할매와 누님....

ㅠ,ㅠ

 

자 다시 정리하자면

누님
!!!이러면,

 

 

 

 

 

 

 

 

 

 

대략 이런 느낌,

 

 

하지만,

"누나" 그러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끝>

 

 

반응형
LIST

댓글12